티스토리 뷰

금방 상하기 쉬운 바나나 싱싱 보관법


안녕하세요~ 단비에요^^


바나나는 껍질을 까먹기도 쉽고

하나만 먹어도 든든하여

자주 먹게 되는 과일 중 하나에요~

그래서 저희 집에도 거의 끊임없이

놓여 있는 과일이 바로 바나나고요.



보통 낱개로 팔지 않고 한 송이씩

팔다 보니 사다 놓은 바나나를 

두고두고 먹는 경우가 많은데요.

그러다 미처 먹지도 못했는데

검게 변하고 물러 버리기 일쑤에요.



그래서 오늘은 바나나를 좀 더 

싱싱하게 보관하여 먹을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할게요~

출출할 때 먹으면 정말 

달콤하고 부드러운 바나나~^^

냠냠~!! 너무 맛있어요~ ㅎㅎㅎ



요 바나나를 싱싱하게 즐길 수 

있는 첫 번째 방법은?

바로 꼭지 부분을 

랩으로 감싸는 거예요.

랩을 적당한 크기로 잘라

바나나 꼭지 부분을 밀봉하듯

감싸 주세요.



이렇게 랩으로 감싸 놓으면,

색소를 담당하고 있는 물질이

밖으로 빠져나오지 못하게 

가두어 두기 때문에 

그냥 보관하는 것보다

조금 더 오랜 시간 동안 싱싱함을

유지할 수 있다고 해요.



그럼, 이번엔 

두 번째 바나나 보관법!

집에 하니씩은 꼭 있는 

밀폐 용기를 

이용하는 방법이에요.



밀폐 용기는 

외부 공기를 차단해주는

효과가 뛰어난 제품이에요.


이런한 점을 이용해

바나나를 밀폐 용기에 담아

보관하면 외부 공기가 차단돼 

바나나가 상하지 않고 

조금 더 오래가게 돼요~



하지만...

주의해야 할 것이 하나 있어요.

그냥 꼭지를 남겨둔 채 그대로

밀폐용기에 넣지 말고,


반드시 칼을 이용하여

꼭지 부분과 밑단 부분을 잘라

주는 것이 좋다고 해요.



이렇게 밀폐 용기에 넣어 

바나나를 보관해 주면

일단 바나나에서 제일 쉽게

발견될 수 있는 날파리들의

습격으로부터 안전할 수 있어요.

ㅎㅎㅎ



마지막으로 

바나나 보관법 세 번째는?

위의 2가지 방법과 달리

훨씬 더 오래 바나나를 보관하여

드시고 싶을 때 

이용하면 좋은 방법이에요.


특히 요즘같이 혼자 사시는 

분들이 많은 가정이라면 

더욱 좋은 보관법인데요.

바나나를 먹고 싶어

한 송이를 덜컥 사 오긴 했는데

몇 개 먹다 보면 훌쩍

일주일을 넘겨 결국은 썩어서

버리는 경우가 대부분이에요.



그럴 경우,

위생봉투나 지퍼백에

껍질을 벗긴 바나나를 담아

냉동실에 넣어 두시면 돼요.

그리고 드시고 싶을 때 하나씩 꺼내

실온에서 자연해동해 드시면

처음의 맛과 큰 차이가 없는

바나나를 드실 수 있답니다~


이상, 

금방 상하기 쉬운 바나나

싱싱 보관법이었습니다~^^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정보가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하지 않아도 누룰 수 있는

[ 공감]을 꾹~ 눌러 주세요^^


댓글
댓글쓰기 폼